[메이저스포츠] OK저축은행, 대한항공마저 제압…개막 3연승

💯메이저클릭검증 커뮤니티에서는 먹튀없는 메이저사이트을 위한 안전놀이터를 제공합니다.메이저클릭 검증 커뮤니티에서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메이저스포츠] OK저축은행, 대한항공마저 제압…개막 3연승

댓글 : 0 조회 : 43 추천 : 0

22c7d21f734e90c21576a3fbae9606cd_1572011912_8148.jpg
 

권혁진 기자 = OK저축은행의 초반 돌풍이 심상치 않다.


OK저축은행은 25일 안산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9~2020 V-리그 남자부 대한항공과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17 25-23 25-21) 완승을 거뒀다.


앞서 삼성화재와 우리카드를 제압한 OK저축은행은 강력한 우승후보로 꼽히는 대한항공까지 넘고 3연승을 질주했다. 승점 9로 우리카드(승점 8·3승1패)를 밀어내고 단독 선두를 꿰찼다.


외국인 선수 레오가 22점, 공격성공률 74.07%로 펄펄 날았다. 지난 이틀 간 세터들과 집중적으로 호흡을 점검한 것이 효과를 봤다. 센터 손주형은 6번의 공격 시도를 모두 득점으로 연결하는 등 9점을 책임졌다.


대한항공은 2연패에 빠졌다. 삼성화재, OK저축은행 등 지난 시즌 포스트시즌에도 오르지 못했던 팀들에게 당한 연패이기에 더욱 충격이 컸다. 리시브가 흔들리면서 장점인 세트 플레이를 살리지 못했다. 비예나(16점)를 제외한 모든 선수들이 한 자릿수 득점에 그쳤다.


1세트 초반부터 OK저축은행이 치고 나갔다. 레오의 서브 에이스와 손주형의 블로킹으로 기세를 올렸다. 대한항공 박기원 감독은 첫 번째 테크니컬 타임아웃이 되기도 전에 작전 시간을 요청해 분위기를 추스르려 애썼다.


벤치의 빠른 대응도 효과는 없었다. OK저축은행은 15-9에서 이시몬의 블로킹으로 달아났다. 19-11에서는 한선수의 서브 범실로 9점차를 만들었다. 1세트는 OK저축은행의 25-17 승리.


2세트는 막판까지 치열하게 전개됐다. 레오와 비예나의 화력 대결로 접전이 이어졌다.


집중력 싸움에서 OK저축은행이 앞섰다. 22-21에서 전진선의 짧은 서브에 이은 손주형의 속공으로 리드를 지킨 OK저축은행은 24-23에서 레오의 깔끔한 후위공격으로 세트스코어 2-0을 만들었다. 이시몬은 비예나의 강서브를 정확한 리시브로 연결, 마지막 득점의 디딤돌을 놨다.


OK저축은행은 3세트에서 경기를 끝냈다. 21-19에서 정지석의 리시브가 넘어오자 레오가 다이렉트 킬로 연결, 홈 구장을 들끓게 했다. 레오는 24-21에서 후위 공격으로 직접 마침표를 찍었다.


이 게시물에 달린 코멘트 0
카테고리
  • 글이 없습니다.
최근통계
  • 현재 접속자 7 명
  • 오늘 방문자 480 명
  • 어제 방문자 526 명
  • 최대 방문자 598 명
  • 전체 방문자 14,451 명
  • 전체 회원수 11 명
  • 전체 게시물 620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cnssports
brosports
kingsports
cnssports
brosports
kingspor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