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저스포츠] '광주 꼼짝마!' 부산, 11G 무패-선두 추격(종합)

💯메이저클릭검증 커뮤니티에서는 먹튀없는 메이저사이트을 위한 안전놀이터를 제공합니다.메이저클릭 검증 커뮤니티에서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메이저스포츠] '광주 꼼짝마!' 부산, 11G 무패-선두 추격(종합)

최고관리자 0 280 0

bad3de5b655d108f5581dae707450863_1570272018_8098.jpg 



부산 아이파크가 선두 추격에 박차를 가했다.


조덕제 감독이 이끄는 부산은 5일 부산구덕운동장에서 펼쳐진 수원FC와의 2019년 하나원큐 K리그2(2부 리그) 32라운드 대결에서 2대0으로 승리했다.


최근 11경기(5승6무) 무패행진을 달린 부산은 승점 60을 기록했다. 한 경기를 덜 치른 선두 광주FC(승점 64)와의 격차를 4점으로 줄이면서 역전 우승의 희망을 이어갔다. 반면, 6위 수원FC(승점 39)는 4경기 연속(2무2패) 승리하지 못했다. 준플레이오프(준PO·3~4위 대결) 진출 가능성이 희박해졌다.


부산이 초반부터 분위기를 끌고 갔다. 전반 9분 만에 이동준이 스로인한 볼을 김진규가 잡아 페널티 지역 오른쪽으로 크로스했다. 이 볼을 이정협이 쇄도하면서 골 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슛으로 꽂아넣었다. 1-0 리드를 잡은 부산은 전반 추가 시간 또 한 번 기회를 잡았다. 이동준이 페널티 지역으로 돌파해 들어가다 수원FC 수비수 박요한에게 밀려 넘어져 페널티킥을 따냈다. 키커로 나선 호물로가 침착하게 골을 완성하며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같은 시각 안산와스타디움에서는 안산 그리너스가 서울 이랜드를 2대0으로 제압했다. 안산은 승점 47을 기록, 한 경기를 덜 치른 아산 무궁화(승점 44)를 5위로 끌어내리고 4위로 한 계단 상승했다. 이랜드는 8경기 연속 무승(3무 5패)에 빠지며 최하위에 머물렀다.


한편, 뒤이어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경기에서는 원정팀 전남 드래곤즈가 대전 시티즌을 2대1로 꺾었다. 대전은 전반 18분 하마조치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전남이 정재희와 김영욱의 연속골로 승리를 챙겼다.


부천FC는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원정 경기에서 닐손주니어와 안태현의 연속골로 FC안양을 2대1로 제압했다.

0 Comments
  • 글이 없습니다.
최근통계
  • 현재 접속자 11 명
  • 오늘 방문자 220 명
  • 어제 방문자 1,197 명
  • 최대 방문자 1,197 명
  • 전체 방문자 65,074 명
  • 전체 회원수 41 명
  • 전체 게시물 1,761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